Logger Script
감일 푸르지오 마크베르, 1순위 청약 11만4955명 접수
감일 푸르지오 마크베르, 1순위 청약 11만4955명 접수
  • 이용석 기자
  • 승인 2020.11.05 12:4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우건설 감일 푸르지오 마크베르에 11만 개가 넘는 청약통장이 몰렸다.

선보인 가 평균 404.7대 1의 1순위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지난 4일 ‘감일 푸르지오 마크베르’의 1순위 청약을 진행한 결과 특별공급을 제외한 284가구 모집에 총 11만4955명이 청약을 접수하면서 평균 404.7대 1, 최고 576.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감일 푸르지오 마크베르’는 서울시 송파구와 맞닿은 감일지구의 마지막 아파트이자 유일한 주상복합 아파트로 주목을 받았다.

감일 푸르지오 마크베르, 아클라우드 감일(출처=대우건설)
감일 푸르지오 마크베르, 아클라우드 감일(출처=대우건설)

최고 청약경쟁률은 576.5대 1로(99가구, 5만7079건 접수) 전용 114㎡A타입에서 나왔다. ▲전용 114㎡B타입이 44가구 모집에 2만792건이 몰리면서 472.5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고 ▲전용 84㎡A타입이 274.7대 1(55가구, 1만5113건 접수) ▲전용 84㎡B타입이 255.4대 1(86가구, 2만1971건 접수) 을 기록했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사실상 송파생활권임에도 분양가 상한제를 적용 받아 주변 시세 대비 분양가가 낮게 책정돼 전매제한이 8년이었음에도 불구하고 과천 못지 않은 높은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라며 “감일지구의 마지막 분양이자 유일한 주상복합단지로 단지 바로 아래에 주거가치를 높여줄 대형상가 ‘아크라우드 감일’이 함께 들어서 수요자들에게 인기가 높았다”라고 말했다.

‘감일 푸르지오 마크베르’는 하남 감일지구 주상복합용지 1BL에 전용면적 84~114㎡, 아파트 5개동, 총 496세대로 구성된다. 당첨자 발표는 13일 일이며 계약은 28일부터 12월 4일까지 진행된다. 입주는 2023년 6월 예정이다.

‘감일 푸르지오 마크베르’와 함께 조성되는 상업시설 ‘아클라우드 감일’은 대우건설이 새롭게 선보이는 상업시설 브랜드 ‘아클라우드’의 첫 적용 상품으로 지하 1층~지상 2층, 총 3만8564㎡(약 1만1600평) 규모로 조성된다.

전체 대지면적의 30% 이상을 열린 공간(오픈 에어- Open Air)로 구성하고, 세계적인 공간기획 전문설계사인 네덜란드 CARVE(카브)社가 대형 체험형 놀이터, 이벤트광장과 조경을 디자인했다. 전체 면적의 36%에 해당하는 총 6개의 대형 앵커시설을 유치하고 상가전용 429대의 넓은 주차장을 둬 기존의 단순한 상업시설을 넘어서서 편리하게 지인들과 만나는 약속장소이자 지역 커뮤니티의 중심공간으로써 새로운 트렌드를 선도할 진화된 상업시설로 꾸며진다.

모델하우스는 서울특별시 강남구 남부순환로 2741(도곡동 180-3번지)에 마련돼 있다.

[컨슈머치 = 이용석 기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평택 화양신도시 서희스타힐스 아파트 2020-11-07 17:39:51
평택 화양신도시(2만세대 규모) 서희스타힐스 마지막 선착순 특별분양
평택 화양신도시 토목공사 2020년10월30일부로 착공(시공사:대림건설)
평당 700만원대 파격가 분양 / 1554세대 프리미엄 대단지
청약통장 무관 / 전매 무제한 / 최근 부동산규제 반사이익 최적 사업지
중도금 60% 무이자 / 발코니 확장비 무상
59A /59B / 84타입 전세대 판상형 정남향 위주로 선호도 높은 중소형 평형대로 구성
단지내 초등학교 건립예정(초품아) / 화양지구내 초등4,중등2,고등2 건립예정
화양신도시내 평택시 서구청 건립확정 및 대형마트,대형종합병원 건립예정
서해선 복선전철(안중역 2022년 개통예정)공사중
마지막 선착순 로얄 동호수 지정!!!
향후 시세차익 최소 2억이상!!!
로얄층 분양문의:1661-7569

  • 서울특별시 성동구 아차산로 7길 36 2층 512~514호
  • 편집국 : 02-508-3114, 사업부 : 02-508-3118
  • 팩스 : 070)7596-202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용석
  • 법인명 : (주)미디어넷
  • 제호 : 컨슈머치
  • 등록번호 : 서울 아 02021
  • 등록일 : 2012-03-07
  • 발행일 : 2012-03-07
  • 발행인 : 고준희
  • 편집인 : 이용석
  • 사업자 등록번호 : 220-88-33796
  • 컨슈머치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2 컨슈머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consumuch.com
ND소프트